뉴욕증시 프리뷰, 미 주가지수 선물 비농업 고용 앞두고 보합...엔비디아·게임스탑↓ VS 리프트↑

haesun 0 125

[휴스턴=뉴스핌] 고인원 특파원= 7일(현지시간) 뉴욕증시 개장 전 미 주가지수 선물 가격은 보합권에 머물고 있다. 이번 주 빅 이벤트 중 하나인 미국의 5월 비농업 고용 보고서 발표를 앞두고 투자자들은 포지션 조정에 관망세를 보이고 있다.

미국 동부 시간으로 오전 8시 20분 기준 미국 시카고상업거래소(CME)에서 E-미니 다우 선물은 전장 대비 15.00포인트(0.04%) 오른 3만8970.00, E-미니 S&P500 선물은 2.75포인트(0.05%) 상승한 5366.75에 각각 거래되고 있다. E-미니 나스닥100 선물은 33.00포인트(0.17%) 상승한 1만9093.25에 거래 중이다.

1717767369258.jpg
뉴욕증권거래소(NYSE) 트레이더.[사진=로이터 뉴스핌] 2024.03.14 [email protected]

전날 뉴욕증시의 주요 지수는 혼조세로 마감했다. 고용 지표 발표를 하루 앞두고 투자자들이 관망세로 돌아선 탓이다.

시장은 이날 미 동부시간으로 오전 8시30분(한국시간 오후 9시 30분) 나올 노동부의 5월 비농업 고용 보고서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다우존스 사전 조사에서 전문가들은 5월 비농업 고용이 19만개 증가하고 실업률은 3.9%를 기록했을 것으로 예상했다. 이는 지난달(17만5000명 증가)보다는 높은 수준이지만 20만명을 밑돌면서 둔화 흐름은 이어질 것으로 관측된다.

씨티그룹은 고용이 이보다도 둔화할 것으로 예상했는데, 고용은 14만개 증가하고 실업률은 2022년 1월 이후 처음으로 4%에 도달할 것으로 봤다. 

씨티의 앤드루 홀렌스트 이코노미스트는 "(5월 고용 보고에서) 일자리 증가 수가 17만5000개 미만, 실업률이 4% 이상인 약한 수치가 나온다면 고용 둔화가 지속할 것이라는 마지막 증거 한 조각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시카고상업거래소(CME) 그룹 페드워치(FedWatch)에 따르면 연방기금(FF) 금리 선물시장 참가자들은 연준이 오는 9월 금리 인하를 개시할 가능성을 약 68%로 반영 중이다. 금융시장은 이후 연준이 12월에도 금리를 내릴 것으로 보고 있다.

최근 발표된 제조업, 고용 등 지표 둔화에 연내 1차례였던 금리 인하 기대는 다시 연내 2차례로 늘었다. 이날 나올 고용 수치가 월가 예상에 부합하거나 밑돌 경우 9월 금리 인하 전망도 더욱 강화할 것으로 보인다.

17177673696356.jpg
미국 한 매장의 구인광고 [사진=로이터 뉴스핌]

이번 주 캐나다중앙은행, 유럽중앙은행(ECB) 등 주요국 중앙은행이 수년 만에 첫 금리 인하에 나선 가운데, 시장은 내주 11~12일 예정된 6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 회의에서 연준이 긴축 완화 행보에 동참하는 신호를 보낼지 예의주시하고 있다.

이번 회의에서 연준은 금리를 동결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시장은 새롭게 업데이트된 경제 전망과 점도표(연준 위원들의 금리 전망을 담은 표)를 통해 향후 금리 인하 시기와 속도에 대한 단서를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는 12일에는 미국의 5월 소비자물가지수(CPI)도 발표가 예정돼 있다.

이날 장 마감 후 10대 1 주식분할이 예정돼 있는 ▲엔비디아(종목명:NVDA)의 주가 흐름도 관심거리다. 앞서 5일 주가가 1224.4달러까지 오르며 시가총액 기준 애플을 꺾고 2위를 차지했던 엔비디아의 주가는 주식분할을 앞둔 경계심 속에 이틀째 하락하고 있다. 시총도 다시 3조달러 아래로 밀리며 3위로 밀렸다. 엔비디아의 주식은 오는 10일(월요일)부터 10대 1로 분할된 가격에 거래된다. 투자자들은 이번 분할을 계기로 그동안 급등한 엔비디아의 주가가 추가 상승할 수 있을지 예의주시하고 있다.

한편 이날 개장 전 대표적인 '밈' 주식인 ▲게임스탑(GME)의 주가는 17% 급락하고 있다. 2021년과 최근 게임스탑 랠리를 주도한 포효하는 야옹이'로 잘 알려진 키스 길이 이날 정오 라이브 방송을 예고하면서 전날 게임스탑의 주가는 47% 급등했다.

하지만 이날 뉴욕증시 개장 전 발표된 실망스러운 분기 실적에 주가는 급락세로 돌아섰다. 회사의 1분기 순매출은 8억8180만달러로 1년 전에 비해 29% 감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월가 예상보다도 가파른 감소세다. 또한 지난 5월 4500만주 매각으로 9억달러 이상의 자금을 조달한 데 이어 3000만달러 어치의 주식을 추가로 매각할 계획도 밝혔다. 월가 예상에 못 미친 분기 실적과 추가 주식 매각 계획 발표에 시간 외 거래에서 30% 가까이 상승하던 회사의 주가는 하락세로 돌아섰다. 

 

또 다른 밈 주식인 ▲AMC엔터테인먼트(AMC)와 ▲코스 코퍼레이션(KOSS)도 주가가 각각 7%, 15% 하락하고 있다.

반면 차량 공유 업체 ▲리프트(LYFT)는 오는 2027년까지 총예약 건수가 연간 15% 증가할 것이라는 전망에 개장 전 3% 가까이 상승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프린트
0 Comments
포토 제목